«   2022/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ags
more
Archives
Today
0
Total
516
관리 메뉴

무자기한

베트남의 최연소 총리, 응우 옌 떤중 (Nguyễn Tấn Dũng) 본문

카테고리 없음

베트남의 최연소 총리, 응우 옌 떤중 (Nguyễn Tấn Dũng)

무자기한 2021. 11. 23. 22:58

응우 옌 떤중 (1949년 11월 17일 ~ )는 베트남의 정치인으로 2006년부터 2016년까지 베트남 총리를 역임했으며 전임자인 판 반 카이가 지명한 2006년 6월 27일 국회에서 인준받아 임기를 시작하게 되었고 베트남 공산당 제12차 전국 대표대회 이후인 2016년 4월 7일 총리직에서 물러나게 됩니다.

어린 시절 및 군 경력

1949년 11월 17일 베트남 남부의 까마우에서 태어났는데 12번째 생일에 이미 베트콩에 합류하여 응급 처치 및 의사소통 작업을 자원했으며 간호사와 의사로도 일했다고 합니다. 베트남 전쟁 중에 4번의 크고 작은 부상을 당했고, 상급 중위 시절에는 207 보병 대대의 최고 정치 위원이었었고 대위 시절에는 남서쪽 국경을 방어하는 152보병 연대의 정치 사령관이었으며 소령 시절에는 끼엔장 성의 지방 군사 사령부의 인사 위원회를 이끌었다고 합니다. 그는 고위급 응우옌 아이 꾸옥 학교에 다녔고, 1967년 6월 10일 베트남 공산당에 입당하게 됩니다. 1961년 베트남 인민군에 합류하여 1984년까지 복무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베트남 전쟁 기간 동안 남쪽과 서쪽에서 싸웠고 전쟁터에서 싸우는 이유로 '민족 독립'에 대한 열망을 들었다고 합니다. 이 기간 동안 캄보디아-베트남 전쟁에 참전하여 캄보디아를 점령하게 되었습니다. 전쟁 후인 1995년 1월 공안 차관으로 임명되어 1996년까지 근무했습니다.

정치 경력

1967년 공산당 입당 후 당의 두 주요 파벌 지도자인 보수적인 인사인 레 득안 전 주석과 진보주의 인사인 보반키엣 전 총리의 제자였으며, 이에 따라 1996년 정치국의 최연소 멤버가 되었으며 1997년에서 2006년 사이에 부총리를 역임했고 또한 1998년과 1999년 사이에 베트남 중앙은행의 총재를 맡게 됩니다. 끼엔장 성 당위, 참모위원회 지방 당 위원회의 부국장, 끼엔장 성 당 위원회 상임위원, 하띠엔 지역 당 위원회 서기, 도당위원회 상임비서 및 서기, 인민위원회 위원장, 끼엔장 성 군사당 위원회 당서기, 9군구 당 위원회 위원, 끼엔장 성 인민회의 대표와 같은 위치에서 정치 문제와 베트남의 공산당 활동에 적극적이었습니다.

총리 (2006-2016)

첫 번째 임기 : 1945년 8월 혁명 이후 태어난 베트남 최초의 공산주의 지도자이자 최연소 총리 (57세 취임 당시)이면서 또한 베트남 남부 출신이며 베트남 전쟁 기간 동안 남부 지역에 머물렀다고 합니다. (한 젊은이가 그에게 총리가 될 수 있는 방법을 물었고 “당과 혁명을 쫓는 시간 동안 나는 항상 조직의 임무에 복종했다.“라고 대답한 적이 있다고 합니다). 베트남의 전후 세대는 "공산당이 경제 성장과 첨단 기술을 육성하려고 시도함에 따라 점점 소통이 활발해지고 있다고 보고되었습니다. 베트남 정부는 공산국가이기 때문에 정치적인 사이트를 차단하고 블로그 검열에 관한 이야기도 있는데 가짜 응우 옌 떤중 블로그에 "공식 전문용어를 모방하지만, 반공산주의적 표현이 미묘하게 뒤섞여 있다"라는 것이 언급되었습니다.

두 번째 임기 : 2011년 7월 26일 재선 선거 중 전체 500표 중 470표를 얻어 제13대 국회에서 공식적으로 총리에 재선되긴 했지만, 주석 선거에서는 쯔엉떤상에게 패했습니다. 2011년 10월, 베트남의 정치적 반체제 인사들이 "그들의 활동에 대한 점점 더 강력한 단속에 직면해 있다... [1월 공산당 대회 이후] 당국이 반체제 인사들에 대한 압력을 꾸준히 높여왔다"라고 보고되었고 7월 30일 이후로 15명의 종교 활동가가 투옥되었는데 공산당과 깊은 관계인 한 변호사는 "대부분의 베트남 대중에게 충격과 분노를 불러일으킨" 7년형을 선고받았게 됩니다. 국제 인권감시단체인 휴먼 라이츠 워치 (Human Rights Watch) 보고서는 또한 국가의 마약 재활 센터 전반에 걸친 강제 노동과 고문에 대해 자세히 설명했습니다. 호주의 베트남 전문가 칼라일 세이어는 "그는... 확실히 개혁가가 아닙니다."라고 말했는데 ”미국과 인도가 베트남과 더 긴밀한 관계를 발전시키고 있지만 어느 쪽도 어떤 확신이나 일관성으로 베트남에 권리 기록에 압력을 가하는 것이 적절하지 않다고 생각한다"라고 합니다. 2012년 8월, 그와 가까운 것으로 생각되는 지역 재벌 응우 옌 득끼엔이 체포되면서 응우 옌 떤중 총리와 쯔엉떤상 주석의 현재 진행 중인 정치적 전투에 대한 논의가 촉발되었고 이후, 족벌주의와 부실한 경제 관리에 대한 분노의 대부분은 주석보다는 총리에게 향했다고 합니다. 중앙위원회는 2012년 10월 회의 때 정치국 멤버에게 규율을 제안하기로 합의 발표하지만, 중앙위원회는 정치국과 그 구성원 중 어느 누구에게도 징계하지 않기로 결정합니다. 총리의 경제 관리 문제, 반부패 문제에서 응우 옌 떤중은 자신과 가족을 둘러싼 '대규모 부패'에서 자유롭지 못하게 되었는데 앞서 중앙위원회는 반부패 중앙운영위원회를 총리의 통제에서 분리하기로 결정했으며, 현재 위원회는 정치국이 통제하고 총서기가 위원회의 위원장이 된다고 합니다. 2012년 11월 14일 한 의원으로부터 경제문제의 실책을 이유로 사임하라는 의견을 받았는데 이러한 사건이 의회의 TV 카메라 앞에서 이뤄졌기 때문에 당시에는 꽤 이례적이었다고 합니다.

외교

2009년에 이틀 동안 러시아를 방문하여 수십억 달러의 무기 거래에 서명했으며, 2010년 4월 12일, 워싱턴 DC에 있는 해군 관측소에서 조 바이든 미국 부통령과 오찬에 참석했고 이 자리에서 지난 10년 동안 베트남이 연간 7.2%의 고성장을 거듭했다는 것을 강조했으며 원자력 안전에 대한 오바마의 우려를 지지했다고 알려져 있고, 2012년 4월 일본 부총리 오카다 카츠야를 만나 베트남과 일본의 협력 수준이 높아지는 데 동의하고 앞으로 나아갈 것을 논의했습니다. 그들은 교류를 가속화하고 입국 절차와 교환 프로그램을 단순화하는 방법에 대해 이야기했고 베트남이 더 협력하고 일본의 사회 보험 경험을 배우고 일본의 공적 개발 지원을 계속 확대하기를 원한다고 말했다고 합니다. 그의 가장 주목할 만한 순간 중 하나는 교황을 만나기 위해 바티칸을 방문한 것인데, 베트남 전쟁이 끝나고 국가가 통일된 후 베트남이 바티칸과 외교 관계를 단절한 1975년 이래로 베트남 지도자가 그렇게 한 것은 처음 있는 일이었다고 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